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Bob Iger’s Bets Are Paying Off Big Time for Disney

Belinda Luscombe (28page) 2018-10-15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로버트 아이거(Robert Iger)의 도박이 디즈니의 성공을 이끌고 있다

모든 대단한 비즈니스의 중심에는 창의적인 해결책, 그리고 때로는 세상을 바꿀 만한 해결책들이 존재한다. <타임>이 매년 선정하게 될 ‘50대 천재적인 기업’의 첫 번째 명단을 작성하기 위해 우리는 전 세계에서 활동하고 있는 우리 편집자들과 특파원들에게 새로운 미래를 설계하고 있는 기업 후보를 선정해 줄 것을 부탁했다. 그리고 독창성과 영향력, 성공 여부, 포부 등을 포함한 주요 요인들로 후보자들을 평가했다. 그렇게 해서 현재 진보를 이끌고 있으며 앞으로가 기대되는 50개 기업이 선정되었다.

디즈니의 CEO이자 대표인 로버트 아이거는 1년에 서너 번씩 동료 임원들 여러 명과 함께 자신의 사무실이 있는 캘리포니아 주 버뱅크(Burbank)에서 여러 사무실이 준비되어 있는 디즈니 애니메이션 스튜디오(Disney Animation Studios)를 방문하고, 그들은 각 사무실에서 영화에 대한 아이디어들을 내놓는다. 영화는 머릿속에만 존재할 때가 많고, 이 사무실에 있는 거라고는 아트 보드(art board)와 15분짜리 줄거리를 만들어낸 감독이 전부다. 다른 방에서는 좀 더 자세한 이야기들이 오간다. <겨울왕국 2(Frozen 2)>를 위해 준비된 방에는 노르웨이와 아이슬란드, 핀란드에서 자료 조사를 한 내용의 비디오와 ‘톤릴(tonereel)’이 있고, 자세한 테마와 감정선을 나타낸 색인(索引) 카드들이 벽에 붙어 있었다. 이야기만 들으면 재미있어 보인다. 각 방에서 나누는 한 마디 한 마디에 관객들이 앞으로 4,5년 내에 지불하게 될 1억 5천만 달러가 왔다 갔다 한다는 사실을 제외하면 말이다. 말 그대로 도박이다.

올해 67세인 아이거는 승자를 알아보는 능력을 갖고 있다. 무엇보다 그는 <아메리카 퍼니스트 홈 비디오(America’s Funniest Home Videos)>에 청신호를 켠 사람이다. 그가 재임 중일 때 디즈니는 세계에서 가장 많은 수익을 벌어들인 10편의 영화 가운데 5편을 제작했고, 이 5편의 영화의 누적 티켓 가치는 84억 달러에 달한다. 게다가 그는 이 영화들의 제작을 승인했을 뿐만 아니라 완전히 다른 예측 요령이 필요한, 이 영화들을 만들어낼 기업들의 매입을 진두지휘했다. 애플(Apple)의 CEO인 팀 쿡(Tim Cook)은 아이거가 마치 기술 기업의 CEO처럼 기업을 운영한다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두 사업 모두 퍽이 어디로 갈지, 어디로 가지 않을지 모른 채 스케이트를 타는 것과 같죠. 우리는 몇 년 전부터 미래를 예측하고 있습니다.”

물론 어떤 영화가 성공할 것인가를 미리 알아볼 수 있는 능력은 모든 미디어 대기업이 갖추고 있어야 할 기본적인 소양이다. 하지만 할리우드의 다른 경쟁 기업들의 CEO와 아이거를 진정으로 차별화하는 것, 그리고 다른 기업들을 강타한 시청 방식의 광범위한 변화로부터 디즈니를 지킨 것은 이미 큰 덩치를 자랑하는 기업들이 계속해서 더 커져야 한다는 그의 확신이었다. 경쟁 기업들이 규모 면에서의 위험 부담을 대부분 피하려 했던 반면 아이거는 픽사(Pixar)를 74억 달러에, 마블(Marvel)을 40억 달러에, 루카스필름(Lucasfilm)을 40억 달러에 사들이며 거액을 지출했고, 이를 통해 디즈니는 경쟁사들을 압도적으로 앞설 정도로 수익성 높은 라인업을 갖추게 되었다.

일부 비평가들이 할리우드에서 속편 작품들만 연이어 제작되는 것을 개탄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이거의 행보가 성공으로 이어질 것임을 의심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관객들은 대부분 계속해서 영화표를 구입하고 있다. 그리고 ‘속편’으로는 아이거의 성공 여부를 실질적으로 평가할 수 없다. 디즈니는 마블 시리즈와 스타워즈(Star Wars) 시리즈를 통해 수익성 높은 새로운 콘텐츠를 무한대로 펼칠 수 있는 가상의 우주관을 형성했다. 마블의 등장인물이 디즈니의 날개 아래에서 디즈니 테마파크의 새로운 놀이기구에 사용될 수도 있고, TV 시리즈에 영감을 줄 수도 있으며, 비디오 게임의 주인공으로 등장할 수도 있는 것이다.

더욱 주목할 만 한 점은 상대적으로 간섭을 덜 하는 아이거의 경영 스타일 덕분에 자존심 강한 업계에서 디즈니가 자사만........

아이디 ID저장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Original articles in English

1. A Wheelchair That Empowers Its Users
Samantha Cooney(70page)
2. Diamonds Forged in Plasma
Justin Worland(69page)
3. 3-D Printing an End to Homelessness
Eli Meixler(72page)
4. Keeping Produce Fresh Longer
Alejandro De La Garza(61page)
5. A Compass That Points to Family and Friends
Alejandro De La Garza(48page)
/time/includes/homepage_video.xml

Multimedia

Player for home page r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