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How Nationalists Are Joining Together to Tear Europe Apart

Vivienne Walt/Brussels (24page) 2019-04-22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국수주의자들은 유럽을 분열시키기 위해 어떻게 힘을 합쳤는가

■ 5월에 시행되는 선거를 통해 드디어 포퓰리스트들과 국수주의자들이 E.U.를 내부에서부터 개혁할 수 있게 되었다.

이 결정은 놀라움으로 다가왔다.

2012년 노벨상 위원회가 올해의 노벨 평화상 수상자를 선정할 때 도박 업체들은 아랍의 봄(the Arab Spring) 시위에 참여한 사람의 수상을 예상했다. 전쟁이 난무하던 대륙을 평화의 대륙으로 바꿔놓은 케케묵은 기관인 유럽 연합에 이 상이 돌아갈 것이라고 예상한 사람은 거의 없었다. 이와 관련해 그 해 12월 오슬로(Oslo)에서 이 상을 수상한 헤르만 판 롬파워(Herman Van Rompuy) 초대 유럽 연합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전쟁은 유럽의 역사만큼이나 오래 되었습니다. 우리 대륙은 창과 검, 대포와 총, 참호와 탱크로 생긴 상처를 안고 있습니다.”

오늘날 유럽은 관료 체제의 기억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총소리와 탱크 굴러가는 소리 대신 본부가 있는 브뤼셀의 복도에서 조용히 바스락거리는 종이 소리가 E.U.의 주제가가 되었다. 대량학살과 격변의 트라우마를 겪은 후 유럽은 이제 타협을 포용하고 있다. 이에 대해 판 롬파워는 ‘유럽의 지루한 정치는 더 큰 것을 위한 작은 희생’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유럽 정치도 최근에는 흥미진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통치 방식에 관한 세계에서 가장 독특한 실험, 즉 현재 전혀 다른 문화를 가진 28개국이 모여 전쟁터가 아닌 협상 테이블에서 싸우는 연합이 내부에서부터 전면 공격을 받고 있는 것이다.

E.U.의 전신(前身)을 만든 1957년 로마 조약에 서명한 이후 수십 년 만에 원만한 운영이라는 영예로운 단어가 유럽을 정의하게 되었다. 시간이 흐르면서 국가들은 자국의 통치 방식의 일부를 포기하고 유럽 이사회와 유럽 연합 이사회, 유럽 의회, 유럽 위원회 등의 기관 이름을 혼용하는 얼굴 없는 실체에 이를 위임했다.

노벨상 수상 연설에서 판 롬파워는 ‘전쟁은 실질적으로 불가능해졌음을 상기시킴으로써 우리의 이해관계를 탄탄하게 결속시키는 것’이 E.U.의 비밀 무기라고 표현했다. 이러한 이해관계는 19개국 전역에서 공통적으로 사용하는 유로 통화부터 28개 회원 국가 간의 마찰 없는 무역과 이들 국가에서 일하고 살아가는 사람들의 자유로운 생활까지 광범위하다. 그리고 브뤼셀에 있는 의회에서 751명의 대표가 무역과 농업부터 기술과 환경에 이르기까지 모든 분야에 걸쳐 5억 명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공동 정책을 구축한다. 브뤼셀에서 입법자들은 유럽 도로를 달리는 차량과 그들이 먹는 음식, 그리고 그들이 키우는 애완동물과 관련된 무수한 결정을 내린다.

이는 대부분의 유럽인들이 이해하려고 애를 쓰거나 오히려 이해를 시도할 관심조차 보이지 않는, 이해하기 힘든 시스템이다. 현재까지 매 5년마다 시행되는 유럽 의회 선거에 대한 관심도 미지근하다. 2014년에는 투표소에 간 유권자 비율이 43%에도 미치지 못했다.

이번에는 그 위험성이 더욱 높아졌다. 5월 23일부터 26일까지 시행되는 의회 선거, 즉 전에 없던 난민 물결이 유럽 대륙 전체를 휘저어 놓은 이후 시행되는 유럽 전체 선거를 앞두고 선거 유세가 한창인 사이 유럽인들은 연합을 더 이상 당연시할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극우파 극수주의자들은 연합 내에서 자신들의 힘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함께 뭉치고 있다. 많은 이들이 여전히 반대하고 있음에도 한 때 비주류 극단주의자로 치부되었던 정치인들이 주류로 이동하고 있다. 그리고 5월에 기회를 얻을 거라는 이들의 자신감도 점차 커지고 있다. 이에 관해 마린 르 펜(Marine Le Pen)은 최근 파리에 있는 프랑스 의회의 자신의 사무실에 앉아 다음과 같이 말했다. “지난 3년 동안 스웨덴과 이탈리아, 헝가리, 오스트리아에서 시행된 모든 선거에서 이런 일이 도미노처럼 일어나고 있습니다.”

프랑스 여론조사에 따르면 전신인 국민 전선(the National Front)과 연관된 반(反) 유대주의와 외국인 혐오 이미지를 지우기 위........

아이디 ID저장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time/includes/homepage_video.xml

Multimedia

Player for home page r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