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Volatile Politics Rattle the Global Economy

Ian Bremmer (21page) 2019-09-02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불안한 정세가 국제 경제를 혼란에 빠뜨리다

경제 위기를 알리는 경고 신호가 노란색을 띄고 있다. 독일과 영국, 이탈리아, 브라질, 멕시코의 경제 성장은 멈춰 있고, 일본의 기업 신뢰도는 2013년 이후 처음으로 하락세로 돌아섰다. 중국의 산업 생산량은 17년 동안 가장 둔화된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반전된 수익률 곡선은 미국 경제학자들이 불황에 주시하게 하고 있다.

하지만 실질적인 불확실성은 시장에 영향을 미치는 정치적 불안이 수십 년 사이 가장 커졌다는 데에서 기인한다. 미국부터 중국까지, 미국과 유럽까지, 한국과 일본까지 국제 경제의 절반을 구성하고 있는 국가들 사이에서 정치적 이유에서 비롯된 무역 다툼이 벌어지고 있다. 경제적 피해를 입히는 이러한 정치 다툼과 관련해 가장 우려되는 것은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 전쟁이 계속되고 있으며 완화될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는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 싸움에서 패배를 인정하는 모습을 보이는 일만큼은 피하길 바라고 있다. 이는 홍콩의 친(親) 민주주의 시위대와의 대립이 격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중국의 영향력을 보여주어야 하는 시진핑 중국 주석도 마찬가지다.

경제 문제를 야기하는 다른 정치적 요인들도 있다. 지난 7월, IMF는 ‘2019년과 2020년 사이 신흥 시장과 개발도상국에서 예상되는 경제 회복은 아르헨티나와 터키, 이란, 그리고 베네수엘라와 같이 경제 압박을 받고 있는 나라의 경제 성장 개선 결과에 달려 있으며, 이 문제가 곧 중대한 불확실성을 야기한다’고 언급했다.

바로 지금, 이 네 국가 중 어느 한 곳에서도 회복의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아르헨티나에서는 유권자들이 10월 선거를 앞두고 마우리시오 마크리(Mauricio Macri) 대통령을 공격하고 있다. 그의 뒤를 이을 것으로 보이는 알베르토 페르난데스(Alberto Fernández)는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데 키르치네르(Cristina Fernández de Kirchner) 전 대통령을 부통령 후보로 지목하며 자신이 경제적으로 무모하지 않다는 것을 입증했지만 투자자들을 안심시키지는 못하고 있다. 터키에서는 궁지에 몰린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Recep Tayyip Erdogan) 대통령이 자신의 정치적 인기를 지키기 위해 터키의 경제를 조작하려는 시도를 끊임없이 하고 있다. 미국의 새로운 제재와 마주한 이란은 자국의 경제적 고통을 완화하는 데 도움을 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유럽을 비난하는 중이다. 그리고 베네수엘라에서 서서히 진행되고 있는 재앙은 자국민들에게 더 커져가는 고통을 타개할 수 있다는 희망마저 줄어들게 만들고 있다.

아시아에서는 1910년부터 1945년까지 한반도를 점령한 일본의 식민지배에 대한 극심한 논쟁이 양국 모두에 위험한 결과를 가져올 싸움을 촉발시켰다. 그 결과,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이 이미 양국 모두에 부담이 되고 있는 상황에서 아시아에서 두 번째와 네 번째로 큰 국가 간의 갈등이 격화되고 있다.

유럽에서는 8월 20일 주세페 콘테(Giuseppe Conte) 이탈리아 총리가 사임을 발표하면서 정치적 위기가 다시 한 번 커지고 있다. 시장(市場)의 불안은 계속되고 있고, 극우 지도자인 마테오 살비니(Matteo Salvini) 총리가 다음 정부도 이끌 것이라는 예상도 커지고 있다. 살비니 총리는 그가 가장 먼저 해야 할 것이 말조심을 하는 것임에도 이탈리아의 예산 문제와 관련해 E.U.와 더 큰 대립각을 세우고 있으며, 이탈리아 내부, 그리고 이탈리아와 E.U. 사이에서 야기된 정치적 혼란이 시장을 좌우할 것이라는 두려움이 격화될 것이다.

마지막으로 새로 취임한 보리스 존슨(Boris Johnson) 영국 총리는 향후 영국과 E.U.의 관계에 대해 협의가 있든 없든 10월 31일 마감 시한을 기점으로 유럽 연합을 탈퇴할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E.U.가 브렉시트 재협상에 나서야 한다는 그의 요구는 브뤼셀에서 계속해서 강력한 저항을 받고 있으며, 10월 31일 이후 총선을 시행해야 한다는 요구와 더불어 그가 정부에 대한 불신임 요구에 답할 것이라는 예상이 사람들과 시장을 불쾌하게 만들고 있다.

10년 전, 전 세계 지도자........

아이디 ID저장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time/includes/homepage_video.xml

Multimedia

Player for home page rail